궁중문화축전을 만나다

수백 년간 자리를 지켜온 고궁과 종묘를 오늘날 살아 숨 쉬는 축제의 장으로 만나는 '궁중문화축전'이 4월 28일 개막제를 시작으로 5월7일까지 열흘 동안 4대궁궐과 종묘에서 개최됩니다.
올해 3회째를 맞는 '궁중문화축전'은 각 궁궐의 장소적 특성과 역사적 배경을 기반으로 궁중문화를 재해석하는 문화유산 축제입니다. 경복궁, 창덕궁, 창경궁, 덕수궁, 종묘에서 각종 재현행사, 체험, 공연, 전시 등이 열리며 국민 참여 프로그램을 통하여 국민이 직접 축제의 주인공이 될 수 있는 기회도 마련되어 있답니다.

어제가 녹아있는 궁에서 오늘을 만나다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열리는 개막제를 시작으로 과거를 생동감 있게 만날 수 있는 '대한제국 황제 즉위식', '영조와 창경궁' 등의 재현행사, 음식, 한방의술 등을 직접 경험하는 '수라간 시식공감', '내의원 한의학 체험' 등과 같은 체험행사, 무형문화유산부터 연극, 음악 등을 감상할 수 있는 '무형유산공연-백희가무', '창경궁 야외 궁중극', '경회루 야간음악회'등의 공연과 '한복사진전', '어제시 전시'처럼 우리 한복의 아름다움부터 임금이 지은 시를 볼 수 있는 전시까지 다양한 행사들이 관람객들과 함께 살아있는 궁을 만들 것입니다. 어제를 담은 역사의 현장 고궁에서 궁궐문화와 풍류를 오늘 직접 경험할 수 있는 10일간의 특별한 기획, '궁중문화축전'을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