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궁 한복 사진 공모전 ‘궁궐 속 한복이야기’



세모시 옥색치마 금박 물린 저 댕기가 ~
고궁 한복 사진 공모전 ‘궁궐 속 한복이야기’ / 3. 26. ~ 4. 9.
 
사람을 감싸주는 한복의 융통성과 단아한 아름다움
 
 
   

  한국의 바지저고리는 그리고 치마는 사람이 입었을 때 비로소 완성되는 것으로 자기 형태라는 것을 따로 갖고 있지 않다. 치수가 잘못되면 사람이 옷에 맞추어야만 하는 주객전도의 양복문화 그것이 인간소외현상을 낳은 것이라면, 넉넉한 한국의 괴춤은 끝없이 인간을 감싸주는 융통성 있는 문화의 상징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우리문화박물지」(이어령 저) _ 바지, 치수 없는 옷 중
 

세모시 옥색치마 금박물린 저 댕기가 / 창공을 차고나고 구름속에 나부낀다
제비도 놀란양 나래쉬고 보더라 / 한번 구르니 나무끝에 아련하고
두번을 거듭차니 사바가 발아래라 / 마음의 일만근심은 바람이 실어가네

- 가곡 '그네' [김말봉 詩 / 금수현 曲]

                                             2017 한복 사진 공모전 대상 수상작 <빛나는 그 시절을 회상하다>, 성락인 作


겨우내 얼었던 땅이 풀리고 농부들의 손길도 분주해지는 춘분이 지났다. 날이 풀리고 고궁에는 한복 차림의 관광객이 따사한 봄볕을 느끼며 나들이에 분주하다. 요즘 고궁에서는 남녀노소, 국적을 불문하고 한복 차림의 나들이객을 발견하는 일이 어렵지 않다. 더군다나 한복을 입으면 고궁관람료가 무료다. 이러한 분위기에 맞춰 문화재청(청장 김종진)과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진옥섭)은 고궁 한복 사진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2018년 제4회 궁중문화축전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고궁 한복 사진 공모전 ‘궁궐 속 한복이야기’ 는 고궁에 대한 관심을 환기하고 우리 생활 속 한복의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기획되었다.

 
■ 4대궁 및 종묘에서 촬영한 한복 사진이면 어떤 사진이든 응모 가능
고궁 한복 사진 공모전은 ‘궁궐 속 한복이야기’를 주제로, 4대궁(경복궁, 창덕궁, 창경궁, 덕수궁) 및 종묘에서 촬영한 한복 사진이라면 어떤 사진이든 응모 가능하다. 
응모 기간은 3월 26일(월)부터 4월 9일(월)까지 총 14일간이며, 사진을 신청서와 함께 전자우편(royalculture2@chf.or.kr)으로 제출하면 된다.
 

■ 총 50명에게 상금 시상 및 궁중문화축전 기간 동안 수상작 전시
심사는 폭넓은 대중의 참여를 위해 예술성과 작품성보다는 흥미, 구도, 포즈, 한복의 맵시, 창작성 등 5가지 기준으로 이루어진다. 그 중 ▲대상 1점(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상금 150만원) ▲최우수상 2점(문화재청장상, 상금 각 100만원) ▲우수상 2점(한국문화재재단 이사장상, 상금 각 50만원) ▲장려상 3점(한국문화재재단 이사장상, 상금 각 30만원) ▲가작 42점(5만 원 상당 문화상품권) 등 총 50명의 수상자를 선정한다.
 
심사결과는 4월 16일(월) 궁중문화축전 누리집(www.royalculture.org)과 문화재청 누리집(www.cha.go.kr), 한국문화재재단 누리집(www.chf.or.kr)을 통해 발표 예정이며, 수상작 50점은 궁중문화축전 기간인 4월 28일부터 5월 6일까지 경복궁 근정전 회랑에서 전시된다.
 

■ 전시도 보고, 사진도 찍고! 관람객을 위한 특별한 포토존 및 사진 인화 서비스 제공
또한, 전시기간 중 고궁 한복 사진전을 방문한 관람객들을 위해 특별한 프로그램도 준비된다. 관람객들이 경복궁 회랑을 배경으로 자유롭게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포토존과 현장에서 사진을 찍어 즉석에서 인화하는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고궁에서의 추억을 남길 수 있다.
 
한국문화재재단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은 고즈넉한 고궁의 매력과 화려한 듯 단아한 한복의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마련되었다”며 “많은 분들이 봄 향기 가득한 궁에 오셔서 직접 눈으로 확인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고궁 한복 사진 공모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안내와 참여방법은 궁중문화축전, 문화재청, 한국문화재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올해 네 번째를 맞이하는 2018년 제4회 궁중문화축전은 한국의 대표적 문화유산인 궁궐을 활용하여 창의적인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선보이는 축제로, 4월 28일부터 5월 6일까지 9일간 4대 궁(경복궁, 창덕궁, 창경궁, 덕수궁) 및 종묘에서 개최된다. 올해는 세종 즉위 600주년을 주제로 공연, 전시, 체험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